디지털구리문화대전 > 구리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력(역사) > 전통 시대 > 고대

  • 마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기도 구리시 지역을 영역에 포함하고 있었던 삼한(三韓) 시대의 정치 연맹체. 마한은 삼국 시대 이전 한반도 중남부 지역에 존재했던 정치체들의 통칭인 삼한을 구성하는 세 개의 정치 연맹체 중 하나이다. 한강 유역 및 충청도와 전라도 지역 일대에서 기원전 1세기부터 기원후 3세기까지 존속했다. 3세기에 편찬된 중국 사서인 『삼국지(三國志)』의 위서(魏書) 동이전(東夷傳)에는 마한에...

  • 고구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기도 구리 지역을 포함한 한반도 중부 지역을 5세기 후반부터 6세기 중반까지 영유했던 한국 고대의 국가. 고구려(高句麗)는 압록강 유역에서 기원한 후 주변 지역을 향해 동심원 형태로 팽창했다. 남쪽으로는 한반도 북서부 지역이 첫 번째 목표가 되었고 이어서 구리 지역을 포함한 한반도 중부 지역으로 향했다. 이 과정에서 한강 하류 유역에서 등장한 백제(百濟)와의 갈등이 빈번히 발생...

  • 고구려 문자 자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기도 구리시에서 발견된 고구려인이 작성한 문자 기록을 확인할 수 있는 자료들에 대한 통칭. 고구려의 영역 대부분은 한반도 중부 이북 지역에 해당되었으므로 고구려인이 직접 작성한 문자 기록이 남아 있는 대부분의 자료들도 '광개토왕릉비(廣開土王陵碑)'·'집안 고구려비(集安高句麗碑)'·'덕흥리 고분 묵서명(德興里古墳墨書銘)'처럼 주로 한반도 북부 및 만주 지역에 분포하며, 현재의 남...

  • 고구려의 한성 함락과 개로왕의 죽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기도 구리 지역에 있는 아차산성 아래에서 고구려군에 의해 백제 개로왕(蓋鹵王)이 처형당하고 도성(都城)인 한성(漢城)이 함락당한 사건. 백제는 건국 이후 고구려와 서로 다툼을 거듭하다가 광개토태왕(廣開土太王) 이후 열세에 놓이게 되었다. 백제 개로왕은 고구려의 압력을 극복하기 위해 적극적 외교 정책을 펼쳤으나 475년 9월 고구려군의 침공으로 구리 지역의 아차산성에서 개로왕은...

  • 삼국시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기도 구리 지역에서 고구려·백제·신라가 정립했던 시대의 역사와 문화. 백제의 영역에 있던 구리 지역은 고구려의 남진 정책으로 5세기 후반 이후 고구려의 군사적 영향력 아래 들어갔다가, 551년 백제와 신라의 동맹으로 고구려를 몰아내면서 백제의 영역으로 돌아왔다. 그러나 2년 후 신라의 영역으로 편입되었다. 신라의 삼국 통일 이후에 구리 지역은 황양현(荒壤縣)에 속하게 되었다....